보험팁

자동차보험의 경우 자동차를 운전한 경력이 짧을수록 주행 중 실수나 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발생하기 쉬우므로 자동차보험 최초 가입자에게는 보험료를 할증합니다. 이렇게 할증된 자동차보험 보험료는 매년 할증 요율이 감소하여 3년이 지나야만 보험료 할증이 사라지게 되기에 자동차보험에 처음으로 가입하는 이는 보험료의 부담이 더욱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처음 자동차보험에 가입했더라도 보험료를 할증하지 않는 운전경력인정제도가 있으므로 자신이 해당하는 경우라면 납입 보험료의 부담을 덜기 위해서라도 이용해 보셨으면 합니다. 이런 운전경력인정제도는 자동차보험 최초 가입 이전 해외 자동차보험 가입자였거나 군대 운전병 그리고 관공서의 운전직 근무 등의 경력 사항이 증명되는 경우 자동차보험의 보험료 할증을 적용하지 않습니다. 그러니 자동차보험 최초 가입자일지라도 납입 보험료의 부담이 줄어들게 되어 유용성이 높으므로 자신이 운전경력인정제도에 해당한다면 보험사에 운전경력인정제도 증빙 서류를 제출해 보험료의 할증을 방지하시길 바랍니다.